워킹홀리데이 열흘째, 여기는 브리즈번입니다.

2008.06.24 21:48마케터로 산다는 것/해외여행

It ain't so easy to upload one image here! Jesus! :(
안녕하세요. 구독자 여러분! 여긴 호주의 브리즈번이란 곳입니다. 시드니 길포드에서 며칠간 지내다가 너무 시골이라는 생각에 여기로 왔습니다. 여기에 지내고 있는 친구가 있어 노트북을 빌려서 글을 쓰고 있습니다. 그동안 모두 잘 지내셨죠? 지금 도서관에서 글을 올리는 중인데 이미지를 올리려고 하니까 너무 늦더라구요. 여긴 업로드 다운로드 제한이 심한것 같습니다. 인터넷도 종량제라고 하고..

여기 오기 전에 글에서 업데이트를 못할것 같다고 말씀 드렸는데 아차 싶더라구요. 이버즈랑 컨텐츠 계약이 된 상태인데 갑자기 글을 안 올린다는 글이나 쓰고 (-_-)! 호주에 가는 사실에 너무 흥분해서 저의 상황을 잠시 잊어버렸던 것 같아요. 이제는 TESOL 과정을 듣기 위한 테스트도 마친 상태이고 7월부터는 테솔을 위해 컬리지에 다니게 될것 같습니다. 고로 남는 오후 시간에 짬짬이 업데이트를 하도록 시도해보겠습니다.

각설하구 여기 호주는 정말 좋네요. 특히 브리즈번에 있는 공원은 강가를 끼고 있는데 그 모습이 아주 장관입니다. 정말 정말 좋습니다. 도시 한복판이 마치 공원인 느낌입니다. 그래서 이 근처 아파트 값이 비싸다고 하네요. 호주에 와서 인상깊었던 것들 중에 방값이 있는데 방값이 예상외로 비싸더라구요. 보통 살만한 곳은 일주에 150~250불 정도 되는것 같습니다. 외식하려고 해도 비싸요. 최소 20불 이상부터 시작이더라구요. 그렇다면 2만원 이상이라는 소린데.. 차라리 빕스를 가는게 낫겠다며 농담을 하곤 한다니까요. 정말 돈 아까워서 외식 못하겠어요.

워킹 홀리데이 오기 전에 그것이 알고 싶다 워킹홀리데이 편을 보고 왔는데 성매매 어쩌구 저쩌구 그런 내용이 나왔던것 같아요. 그런데 그건 극히 일부의 이야기구요, 실제로 대부분의 학생들은 열심히 공부하고 일하고 있습니다. 물론 저도 그래야겠죠? ^^

여기 와서 몇명의 외국인들을 만났습니다. 처음 묵었던 레일웨이 YHA에서는 8인실에 독일인 2명 그리고 아이리쉬 3명이랑 같이 지냈는데요. 독일인중에 프레드릭이란 19살 소년이 있었습니다. 생긴게 형님처럼 생겨서 몇살이냐고 물었더니 19살이더군요. ㅋㅋ 이쪽애들은 대체적으로 많이 삭았습니다. 그래서 독일 축구선수 발락 얘기를 시작으로 많은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이종격투기 좋아한다길레 효도르 아냐고 물었더니 효도르는 모르고 홍만초이는 안다고 하더라구요. 절대로 홍만초이랑은 싸우고 싶지 않다면서 "히즈어~몬스터!" 라고 해서 엄청 웃었습니다. ㅋㅋ 그리고 야한 농담을 좋아하더라구요. 아시아인의 정력과 유럽인의 정력에 대해 한판 승부를 펼쳤어요. 프레드릭은 보드를 타는데 호주에 와서 스무명의 여자랑 잤다고 자랑하더라구요. 한국인은 무척 보수적이라 한명도 못 만났다는 소리에 왠지 마음이 놓였습니다. (ㅎ..ㅎ)

아이리쉬 애들은 딱 봐도 고딩삘이 확 나더라구요. 껌 몇개 줬더니 어찌나 좋아하는지 모릅니다. 암튼 백팩에서 방을 알아보러 길포드에 왔다 갔다 하는 와중에 기차를 잘못 타서 Birrong이라는 곳에 내렸는데 이라크인이 한명 있더라구요. 말을 걸었는데 저의 인상이 푸근했는지(?) 여러가지 이야기를 하는거에요. 내가 저쪽에 보이는 고등학교에 살았는데 1년을 Fucked Up 했다고 하면서 좀 놀았다고 하더라구요. ㅋㅋ 넘 웃겼어요. 암튼 이라크인도 친절했고 그렇게 기차를 타고 가는 도중에 기차편에 대해 한 청년에게 물었습니다. 그 청년의 이름은 Anthony였는데 스트라쓰필드라는 곳에 산다고 합니다. 기차에 대해 아주 자세히 설명해 주더라구요. 나이는 이 친구 역시 19인데 파이넨셜 메니져가 꿈이라고 하더라구요. 자기 삼촌이 파이넨셜 메니져 인데 하루에 거의 천불을 번다면서 ㅎㅎ

레일웨이 YHA에서 삼박을 하면서 밥은 어떻게 해결했냐구요? (혼자 묻고 혼자 대답하면서 놀기!) 반찬을 할줄 아는게 없어서 쌀을 사다가 끓여 먹었어요. 쌀만 끓여서 먹고 있으니 외국인들이 이상한 눈빛으로 계속 쳐다보더군요. 그래서 살포시 한마디 던져줬죠. 워리유 루킨엣? = 뭘 그리 뚫여져라 보는겨? 라구요. 흐흐! 암튼 그렇게 끼니를 해결하고 가끔은 라면도 끓여 먹었어요. 그렇게 지내다 길포드에 있는 하우스를 렌트해서 며칠간 지냈습니다. 지금은 브리즈번으로 와서 시티 근처에 있는 주립 도서관에서 인터넷을 하고 있어요.

트레인으로 이동하는 도중에 부랑자도 한분 만났어요. 이름은 잘 기억이 안나는데 몸에서 알콜냄새가 진동을 하더군요. 연세가 지긋하신 분인데 가방에 있는 쟈크(?)가 고장나 있어서 고쳐 드렸는데 프렌드라고 하면서 예쁜 여자친구 만나고 돈 마니 벌어가라고 격려를 해주더군요. 자일리톨 껌을 드렸드니 오 마이 프렌드~ 라면서 기뻐하더라구요. 나중에 내릴때는 마이 프랜드~ 마이프랜드~ 하면서 손을 흔들어서 가슴이 찡했습니다.


담배 태우시는 분들은 아시겠지만 담배도 태우다가 안 태우면 금단현상이 일어나자나요. 저는 블로그 금단현상 때문에 괴로웠습니다. 블로그 업데이트가 되지 않는 동안에도 구독자가 늘어나있어서 놀랐습니다~♪ 인터넷을 접속할수 있을 때마다 블로그에 들러서 업데이트 하도록 할게요. USB 케이블을 집에다 두고 오는 바람에 사진은 올리지 못하네요. 그럼 저는 이만 줄이도록 할게요. 업데이트도 할수 있을때 가끔씩 할테니 블로거팁 닷컴 잊지 말아주세용~♥ 댓글에 대한 답글은 시간이 남을때 남기도록 할게요. 이게 제 컴퓨터가 아니라 그만 줄여야 할것 같아요.

♡ 포스팅이 유익 하셨다면 블로거팁 닷컴을 구독하세요->
  • 이전 댓글 더보기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echoya.com BlogIcon 에코♡2008.06.25 00:53

    벌써 열흘되셨소?
    잘 지내고 있군요~!

    쌀을사다가 끓여먹은것은
    죽도 아니고 미음?ㅋ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www.hwanny.net BlogIcon Noel2008.06.25 01:38

    울워스나 콜스에서 라이스쿠커(플라스틱 밥통) 사서 마이크로웨이브에 밥해 드세요 ^^;
    그리고 퀸몰의 푸드코트를 활용하신다면 10AUD내에서 해결 가능하실 듯...

    호주에서 지냈던 날들이 새록새록 떠오르네요.. ^^

    항상 좋은 내용 읽기만 하다가 호주 이야기가 나와서 슬며시 댓글 달아 봅니다.. 헤헤
    (참고로 스트라스필드에 가시면 한글 간판이 무지하게 많습니다. ^^)

    별 도움은 안되겠지만 혹시라도 블즈번 궁금하신거 있으심 간단한 원격 가이드 정도는 가능할 것 같습니다. ^^

    - 보타닉 가든에서 낮잠자고 밤엔 보타닉가든에서 리버사이드까지 이어진 산책로 조깅하고 싶어요~
    즐거운 호주생활 되세요 ^^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gertip.com BlogIcon 블로그의 신 Zet2008.06.26 11:21 신고

      지금은 다행히도 집으로 들어와서 살고 있어요.
      김치랑 베이컨 양파랑 사다가 볶음밥으로 끼니를 때우고 있습니다. ㅋㅋ 소개해 주신 퀸몰에 맛있고(?) 값싼 음식들이 많더라구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funlog.kr BlogIcon 메아리2008.06.25 08:30 신고

    글이 올라와서 깜짝 놀랐습니다. 와우 테솔까지!!

    저도 내년쯤에는 꼭 한번 떠나봐야겠습니다~^^

    좋은 정보 많이 알려주세요ㅎ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www.log.pe.kr BlogIcon 열산성2008.06.25 09:04

    아, 가고 싶네요 정말!!
    사진이 없다는 것이 좀 아쉽지만.. 생생한 이야기에 완전 흡입이 되네요.
    이런 소설책이라면 동이 틀때까지라도 읽을 것 같아요 ^^
    앞으로도 계속 기대할께요. 건강하게 행복하게 그렇게 즐거운 여행되시길!!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rapper1229.tistory.com BlogIcon tasha♡2008.06.25 10:01

    완전 몰입해서 읽었습니다. ㅎㅎ
    즐겁게 잘 지내시길... ^^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rjlim2001.tistory.com BlogIcon na야2008.06.25 13:05

    호주~..이야...나중에 사진을 좀 더 올려주세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www.keistreet.com BlogIcon kei2008.06.25 13:25

    와우, 같은 워홀러로써 반갑네요. 저도 브리즈번에서 공부했었어요~
    저는 이미 한국으로 돌아왔지만, 글 구석구석 마다 그 모습들이 상상이 가는게 참 반갑습니다. ^-^
    무작정 호주에 가서 방황하는 영혼들도 많이 봤는데, 시작을 잘 하신 것 같아요.
    호주생활 잘 하시고, 목표했던 바 모두 이루시길 바랍니다. ^-^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boanchanggo.tistory.com/ BlogIcon 후미후2008.06.25 15:44

    cissp 따고 꼭 갈랍니다. 시민권이나 따면 좋으련만^^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youngkyoung.net BlogIcon 영경2008.06.25 19:04 신고

    제가 예전에 올렸던 포스트가 생각나네요ㅋ
    글 재밌게 잘 읽었습니다.
    Zet님 좋은 경험 많이 하고 오세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alloo.tistory.com BlogIcon Alloo2008.06.25 20:13

    안녕하세요 방명록에 글을 남겼는데...
    여기사 다시 한번 인사 드립니다.

    호주는 어떤가요
    잘 도착 하셨군요

    호주 생활 많이 많이 올려주세요!
    기대 하겠습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oggertip.com BlogIcon 블로그의 신 Zet2008.06.26 11:25 신고

      호주 좋아요. 여기야말로 Melting Pot이 아닌가 생각이됩니다. 다민족 다문화가 공존하는 곳 같아요. ^^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j4blog.tistory.com BlogIcon j준2008.06.25 23:54

    브리즈번이라....가까운 곳이군요.(차로 6시간) ㅎㅎㅎ
    아마도 그곳에 '엠의 세계'님이 계실겁니다. 만나셨나요? ^^;;
    아무튼 같은 하늘아래 살고 있다는 것만으로 엄청 반갑습니다. 아래쪽으로 내려올 길이 있다면 연락주셈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nisgeokr.tistory.com BlogIcon 별빛하나2008.06.26 00:13

    보고 싶어요~~ 우어어엉~~~ ㅠ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mammyjjang.tistory.com BlogIcon 마미쨩2008.06.26 00:25

    와~정말 소중한 추억을 하나씩 만들고 계시군요~~.

    그곳에서 아름다운 추억을 한아름~~담아오셔요^.^

    저두 컬리지에 다시 다니고 싶은....ㅎㅎ~~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www.doimoi.net BlogIcon 도이모이2008.06.26 09:49

    우선 사진만으로도 먹고 들어 가네요 ~ 넘 좋아 보이네요.
    근데, 지금 계신 곳 사진 ?

  • 프로필사진
    Lance2008.06.29 20:14

    워킹으로 브리즈번으로 계신건가요??
    글이 길어서 다 잃어보지는 않았지만,, 멋지군요..
    저도 한 1년전에 브리즈번에 있었는데.. 아주 멋있었죠.. 우연히 보고 추억이 새록새록입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www.shinwonpatent.co.kr/blog BlogIcon 와초우2008.07.01 16:09

    블로그 금단현상..ㅋㅋㅋㅋ ^^
    참지마시고 계속 업댓 해주세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CYJN.com BlogIcon CeeKay2008.07.02 02:50

    브리즈번, 신혼여행으로 갔던 곳인데 참 좋더라고요. (저희는 배낭여행으로 가서 신혼여행 첫날밤을 backpackers에서 잤죠.) 좋은 경험 많이 하시고 많이 배우시고 건강하게 돌아오세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blog.firstfire.co.kr BlogIcon 인스마스터2008.07.03 15:29

    와우!! 너무 멋져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flyingfish3.tistory.com BlogIcon 마마코차2008.07.20 22:44 신고

    제 친구도 지금 브리즈번에서 지내면서 테솔과정 중인데..^^
    같은 학교이실지도 모르겠어요 ㅎㅎ
    아무튼 업데이트 안한다시기에 아쉬웠는데 오랜만에 들르니 포스팅들 가득해서 참 좋아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sunshinenam.tistory.com BlogIcon '토실토실'2009.07.18 09:34 신고

    ㅋㅋㅋㅋ 아.. 재밌다..
    요즘 워킹 살짝 알아보고 있는데
    관심을 갖고 보니 또 이렇게 재밌게 읽다 가네요 ㅋㅋㅋ

    밥 한잔 콜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