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거팁닷컴

티스토리 Best of Best 블로그



블로그로 돈을 벌수 있다? 처음 블로그를 시작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솔깃하게 되는 물음입니다. 여러분은 블로그를 통한 수익 창출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블로그로 수익을 얻는 것 그 자체에 대해 저는 매우 긍정적으로 바라보고 있습니다. 현재 블로거팁 닷컴 블로그에는 광고가 없지만요. 블로그를 통해 좋은 글을 올리고 양질의 정보를 제공하고 또 그에 대한 보상을 크지는 않지만 금전적으로 얻는 일은 참 좋아보입니다. 블로그를 돈 때문에 시작하는 분도 계시고 수익과는 상관없이 블로깅을 하다가 우연히 수익모델을 알게되고 자연스레 블로그를 통해 수익을 얻고자 운영방향을 전환하는 분들도 계시는 것으로 압니다. 물론 이 글은 이렇게 블로그를 통해 수익을 얻어보고자 하는 분들을 위한 글입니다.


블로그 수익모델의 종류

우선 우리나라 블로그 수익모델에 대해 간단히 정리해 보겠습니다. 블로거팁 닷컴의 Blog AD 섹션에 보면 국내 그리고 해외의 블로그 수익모델(프로그램) 들이 각각 정리되어 있습니다. 애드센스구글이라는 외국기업의 광고 프로그램이지만 국내에서 뜨거운 호응을 일으켰던 수익모델입니다. 특징을 꼽으라면 광고주가 많아 상대적으로 높은 수익률을 얻을수 있다는 것이었는데요, 클릭당 단가하락 or 클릭 지점 변경(링크 부분으로 제한됨) or 추천광고 프로그램 적용대상 제외(우리나라에서는 추천광고 보너스가 더이상 적용되지 않음) or 언제 계정박탈을 당할지 모르는 두려움의 문제 등으로 인해 많은 애드센서가 구글을 떠난 상태입니다. 허나 여전히 다른 수익모델에 비해 상대적으로 많은 분들이 애드센스 콘텐츠 광고를 통해 수익을 벌어들이고 있습니다. 두번째로 애드클릭스도 많은 참여자를 보유하고 있습니다. 애드클릭스는 포털사이트 다음의 수익모델로서 애드센스와 유사한 프로그램입니다. 내 블로그에 올려놓은 텍스트 광고를 방문자가 클릭하면 수익금이 다음 캐쉬로 적립되는 방식입니다. 나머지 프레스 블로그, 버즈블로그 등의 프로그램은 블로거에게 일정한 포스팅 주제를 주면 해당 주제에 대해 포스팅하고 수익을 얻는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알라딘 TTB의 경우는 특정 도서의 링크를 가져가 도서리뷰 포스트에 걸어놓으면 방문자가 리뷰를 보고 자연스레 해당 링크를 클릭, 구매로 이어지게 되고 포스트를 올린 블로거에게 수익금이 적립되는 방식입니다. 테터앤미디어에서는 특정 블로그에 타겟팅된 광고를 노출시키고 블로거에게 수익을 배분하는 방식으로 수익 프로그램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네이버 블로거의 경우는 어떨까요? 쿠쿠블로거와 같이 주부들을 타겟으로 미션을 주고(보통 자사 제품의 홍보임무) 해당 블로거에게 선물을 주거나 수익을 돌려주는 방식의 프로그램이 진행중인 것으로 보입니다.


1. 좋은 컨텐츠는 결국 수익으로 연결된다.

블로고스피어는 그 덩치와 수요가 날로 커지고 있고, 블로그를 "진정으로" 운영하는 사람들의 숫자도 늘어나고 있습니다. 또한 기업들도 하나둘 블로그를 만들고 있으며(블로거팁 닷컴 Corporate Blog 섹션 참고) 새로운 수익 프로그램이 연구되고 또 개발되기도 합니다. 도서 디지털 보헤미안의 본문을 인용하면, "<콘텐츠가 왕이다> 라는 말은 결정적인 것은 내용이라는 뜻이며, '무료 방식을 따르라' 는 말은 제품을 무료로 제공하고, 그에 대한 대가는 나중에 다른 데서 벌어들이라는 것을 의미한다. 이 두 가지 표어가 인터넷 사업을 지배하면서 '아이볼', 즉 인터넷 사용자들의 눈길을 끌기 위한 싸움이 치열해졌다. 구글도 알고 보면 비슷한 원칙에 기반을 두어 성공을 이루었다. 구글은 처음 몇 년 동안 'end user', 즉 최종 사용자를 위한 무료 서비스를 최적화함으로써 인터넷 검색에서 전 세계적인 표준 사이트로 자리 잡았다. 그리고 여기에서 축적된 대중의 신뢰와 주목을 상업적으로 이용했다. 그 결과 구글은 오늘날 증권거래소에 1500억 달러의 규모로 주식이 상장되었고, GM, 포드, 그리고 인터넷 구매대행 업체인 아마존을 합친 것의 3배나 되는 가치를 지니고 있는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라고 되어 있습니다.

위의 내용을 블로그에 접목시켜보면 블로그를 통해 당장의 수익 보다는 나만의 콘텐츠를 쌓아가는데에 집중하는 것이 궁극적으로는 수익으로 이어진다는 결론에 도달하게 됩니다. 좋은 콘텐츠가 쌓여가고 방문자가 늘어감에 따라 단골 방문자와 구독자도 자연히 늘어나게 되며 좋은 소문이 구독자의 입을 타고 전염병처럼 돌게되어 결국엔 바람직한 평판 내지 블로그와 구독자 간의 신뢰를 구축하게 됩니다. 이러한 과정속에서 광고 스폰서와 자연스레 연결되거나 단독으로 바이럴 마케팅 제의를 받게 되는 결과를 가져올 수 있습니다. 결론은 가장 중요한 것은 블로그의 내용물(콘텐츠) 이며 다시말해 내 블로그에서만 보고 듣고 느낄수 있는 그 무언가를 제공하는데에 집중하는 일이 중요합니다.


2. 블로거뉴스 한방의 시대는 갔다.

구글 애드센스 콘텐츠 광고와 다음 블로거뉴스의 거대 트래픽 콤비네이션으로 큰 수익을 얻은 사례가 있습니다.(블로거팁 닷컴 AD Case 섹션 참고) 그리고 이 사례가 사람들을 통해 여기저기 소문이 나면서 수익을 위해 블로그를 시작하는 사람도 늘었습니다. 그러나 사악한 구글은 더이상 이런 대박 사례를 쉽게 허용하지 않는 모습입니다. 블로거 뉴스를 통한 대박 행진은 구글 단가 하락 소문과 동시에 종료되었다고 생각됩니다. 허나 국내에도 프레스 블로그에서 제공하는 MP라는 훌륭한 대박 수익 프로그램이 있습니다. 한달에 한번씩, MP 후보 포스트중 추천을 많이 받은 포스트를 선정, 현금 100만원을 지급합니다. 88만원 세대의 눈물겨운 현실 속에서 결코 적지 않은 금액입니다.


3. 리뷰 포스트에 대해 관심을 갖자.

국산 수익모델 중 리뷰 포스트를 통해 수익을 지급하는 회사들의 특징을 보면, 특정 기업의 광고 소재를 가지고 와서 블로거에게 제공하고 해당 블로거가 포스트를 올리면 좋은 포스트를 선정하거나 혹은 포스트에 대한 댓가로 일정수익을 지급합니다. 한마디로 수익모델 업체는 블로거와 기업간의 중간자의 역할을 하는 셈입니다. 현재로서는 국내에서 이런 수익모델이 가장 지배적인 것으로 보입니다.

블로그를 운영하는 실사용자가 늘어나고 블로고스피어의 규모가 커지게 되면 반드시 기업이 지갑을 열게 될것입니다. 특히 IT 분야가 강세인 대한민국 블로고스피어의 특성상 전자제품을 판매하는 기업들의 러브콜이 잦아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고로 기업쪽에서 특정한 블로그를 몇군데 선정해서 연락을 취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그러므로 블로그에 리뷰 포스트를 작성해 보고 이렇게도 해보고 저렇게도 해보면서 좋은 결과물을 만들기 위한 노력을 해보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여러 수익모델에 직접 참여해 보고 경험해 보는 것도 좋겠죠.


4. 역지사지, 지나친 광고는 금물이다.

블로그 방문자의 클릭으로 생기는 얼마 되지 않는 당장의 수익을 노리는 것보다는 블로그 자체의 내용을 풍성하게 하고 전체적인 질을 끌어 올리므로써 블로그의 실질적인 투자가치(광고주의 시각에서의 투자가치) 를 높이는 일이 중요합니다. 블로그의 본문중 절반을 광고가 차지하고 있는데 수익이 너무 적다면 과감히 떼어버리는 것이 더 나은 선택일수도 있다는 것입니다. 한달 내내 광고를 올려 놓았는데 수익이 기껏 5천원이 생겼다고 가정해 보겠습니다. 내 블로그에 방문 했을때 눈살을 찌푸리는(광고를 싫어하는) 사람들이 느끼는 불쾌감과 5천원의 가치를 비교해 보면 답이 나옵니다. 단돈 5천원 때문에 블로그의 단골손님인 구독자를 잃는다면 재고해 보아야 할 문제인 것입니다.


비 물질적 수익

1. 블로그를 통해 취업을 하는 시대가 올수도

이미 외국에서는 블로그를 통해 직원을 뽑는 회사도 있고 블로그를 통해 해고를 당하는 사례도 있습니다. 외국과 우리나라의 현실은 다르다구요? 우리나라에서도 취업시 블로그 운영에 대해 묻는 경우가 있고 실제로 SK 라는 굴지의 기업에 좋은 블로그 하나로 입사한 취업사례도 있습니다.(대학시절 교내에서 블로그로 남녀 교재의 장을 만들어냈던 아이디어를 높게 인정 받은 케이스) 아마도 이런 분위기는 점차 확대 될 것으로 보입니다. 내 블로그가 좋은 내용물로 많은 사람들에게 인정 받아서 나의 일자리까지 구해준다면 이만한 쾌재도 없을 것입니다.


2. 나만의 브랜드를 만들어 주는 블로그

블로그를 소소한 일상을 담는 다이어리로 사용할수도 있지만 좀더 나아가서 내 이름을 알리고 브랜드를 구축하기 위한 수단으로 사용할 수도 있습니다. 내가 남다른 살림 노하우를 가지고 있다면 블로그에 노하우를 공유함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인정받고 나중엔 "살림 전문가" 라는 나의 브랜드를 만들어 낼수 있습니다. 이러한 나만의 브랜드를 갖게 된다는 그 자체만으로도 신나는 일이지만 내 책을 출간할 수도 있을테고, 기업과 일대일 계약을 체결하는 날도 있을 것입니다. 나의 브랜드 그 자체가 돈으로 환산할 수 없는 큰 자산인 것입니다.


3. 무한한 무형적 가치의 보고, 블로그

블로그에 다이어트 계획을 올리고 사람들로 부터 피드백을 얻고 상호 소통하는 과정속에서 처음 세운 계획을 끝까지 실천하려는 노력을 하게 될 것입니다. 예를 들어 몸짱 도전기 라는 타이틀로 블로그를 통해 몸 만드는 과정을 사진이나 동영상으로 공개한다면 블로그 방문자와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서라도 꾸준히 운동을 할수 있을 것입니다. 결국엔 이런 과정속에서 "내 몸" 이 건강해지고 "내 블로그" 가 신뢰를 얻게 됩니다. 삼성의 이병철 회장이 죽기전에 의사한테 자신의 재산 전부를 줄테니 살려달라고 했다는 일화가 있습니다. 하지만 의사는 방법이 없다고 말했다고 합니다. 사람들은 안타깝게도 건강할 때는 그 소중함을 잘 모르는 경향이 있습니다. 건강을 돈으로 살수 있을까요? 유기농 건강식은 살수 있지만 건강 그 자체는 못삽니다. 결국엔 이러한 신뢰와 나의 건강을 얻을 수 있다면 그 자체가 무엇과도 비교할수 없는 끝내주는 수익이 아닐런지요. 훗날 이렇게 자신의 성실한 몸짱 만들기 과정이 담긴 블로그를 아들이나 딸에게 보여주는 것도 뜻깊은 일이 될수 있을 것입니다.


끝으로

블로그를 통한 수익 창출로 고민하는 분들이 많은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당장의 수익도 좋지만 작은 수익에 연연하지 않고 다른 방향을 찾아보는 여유도 필요한 시기라고 생각합니다. 여러분은 어떤 선택을 하시겠습니까? 블로거팁 닷컴은 눈에 보이는 수익도 좋지만 비 물질적 수익에 대해 진지하게 생각해 볼 것을 권유하고자 합니다. 결국 선택은 여러분의 몫입니다. 건승을 기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