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거팁닷컴


블로그의 신에는 담지 못한 유시민 작가와의 인연


블로그에 작성한 1,900여 개의 글 가운데 가장 많은 공유가 일어난 글은 유시민 작가(http://www.usimin.net/)의 글쓰기 강연 영상을 받아 적은 글입니다. 2013년에 유튜브에서 유시민 작가의 글쓰기 강연영상을 처음으로 접했는데 "이건 무조건 받아적어야 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무언가에 홀린 듯이 영상을 틀었다 멈췄다를 반복하면서 필사했습니다. '필사적인 필사'였죠. 2시간이 넘도록 받아적은 글은 한글(HWP) 문서로 총 10페이지 분량이었습니다. 글을 작성한 다음날부터 방문자가 폭증하기 시작했습니다. 유입경로를 살펴보니 Daum 카페/Naver 카페/SLR클럽, 뽐뿌, 네이버 블로그 등 다양한 경로와 서비스를 통해 글이 스크랩되거나 링크되어 있었습니다. 페이스북에서만 1만회 이상의 좋아요, 8천여 회 이상의 공유가 일어났습니다. 블로그와 인터넷 커뮤니티에서 글 전문을 퍼가거나 부분만 퍼간 숫자를 파악하는데만 꽤 오랜 시간이 걸렸습니다. 유시민 작가의 실력을 직접 체험한 사건이었습니다.


유시민의 말을 글로 바꾸며 떠오른 생각


유시민 작가의 말을 모두 배껴쓰고 나서 글을 읽어보니 이걸 그대로 책으로 내도 되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예로 강연에서 "아~"하는 말까지 모조리 받아적었는데 40여 분 동안 이야기한 말 속에 군더더기가 없었습니다. 양팔에 닭살이 돋았습니다. 좋은 예술 작품은 사람의 감정을 살아나게 하잖아요. '척하는 것'과 '진짜 그런 것'은 분명히 다른 겁니다. "유시민은 예술가다"라고 생각했습니다.


'유시민의 글쓰기 특강'을 읽은 독자의 제보


블로거팁닷컴의 독자분이면서 페이스북 친구이기도 한 어느 분께서 페이스북 내에 책 '유시민의 글쓰기 특강' 캡쳐 이미지와 함께 글을 올려주셨습니다. 책의 내용은 "자의 반 타의반 서울에 있는 고등학교에서 글쓰기 특강을 했다. 글쓰기에 대한 평소 생각과 경험을 두서없이 이야기한 강연 텍스트가 인터넷 공간에서 제법 멀리 퍼져나가는 것을 보고 조금 놀랐다. 글쓰기에 관심 있는 사람이 참 많구나!"였습니다. 독자분은 고맙게도 "글쓰기 특강 책을 읽다가 제트님 생각났네요."라고 친절한 말까지 덧붙이셨습니다. 문득 유시민 작가님이 내 글을 보고 이 글을 쓴 것 같다며 호기심이 생겼습니다.



유시민 작가로부터 받은 이메일 답장


책 '유시민의 글쓰기 특강'을 출판한 곳의 전화번호를 찾아 담당자분과 통화했습니다. 이러이러한 사정으로 유시민 작가님께 문의를 드리고 싶은데 메일 주소를 알려달라고 했더니 고맙게도 알려주시더라고요. 유시민 작가님께 메일을 보내고 이틀날 답장이 왔습니다. 제가 블로그에 작성한 글을 다른 분이 퍼나른 것을 보고 글쓰기 책을 쓰면 어떨까 하고 생각하게 되었다고 했습니다. 감동했습니다. 블로그에 작성한 글이 유명 작가가 베스트셀러 책을 쓰는 계기의 일부로 작용할 수도 있다는 사실에요. 유시민 작가님으로부터 2권의 책도 선물받았습니다.



유시민 작가와의 소통에서 얻은 교훈


어찌보면 사소한 일이지만 나름의 깨달음이 있었습니다. 블로그에 작성하는 글도 타이밍이 중요하다는 겁니다. 다른 사람이 하지 않은 일을 가장 먼저 하는 것만으로도 거대한 방문유입을 기대할 수 있었습니다. 페이스북에서만 2만회 이상의 반응이 일어났으니 글 1개 덕분에 최소 10만회 이상의 블로그 방문 유입이 있었다는 것을 유추할 수 있습니다.


다른 사람의 수고를 대신하여 작성한 글도 하나의 콘텐츠가 된다는 사실도 알았습니다. 해당 글(http://bloggertip.com/4175)로 가서 댓글을 확인해보면 "어렵게 고생해서 좋은 글을 나눠주셔서 감사합니다", "시간들여 옮겨주셔서 감사합니다.", "에구 고생해서 쓰셨는데 쉽게 가져갑니다. 고맙습니다"라며 도리어 글을 받아적은 저에게 고맙다는 인사를 하는 분들이 많이 계셨습니다.


여러모로 살이 되는 경험이었습니다.


유시민 작가님, 고맙습니다.


사진 Vira Mylyan-Monastyrska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소피스트 지니

    저도 유전장관님과 인연이 좀 있어요...

    제가 결혼할 때 유전장관님께 편지를 써서 보냈거든요. 물론 알던 사이는 아니였습니다. 아~ 저만 알고 있던 사이였네요 ㅎㅎ
    그런데 유시민 전 장관님이 자신의 책에 축전을 직접 쓰셔서 보내주셨더라구요^^
    그 책도 아주 소중히 간직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유시민 전 장관님으로 ZET님과 또 연관되어지는 것 같아 즐겁습니다.

     ×  +
  2. BlogIcon Zet

    오오, 특별한 사연이 있으셨군요. 유시민 작가님의 강연영상을 배껴쓰면서 군더더기 없는 말솜씨에 탄복했습니다.

     ×
  3. 김이준

    안녕하세요. 장두현님. 책을 구매하여 읽어본 후 이렇게 블로그에까지 찾아오게 되었네요. 책을 읽고 참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좋을 책을 내주셔서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책을 읽다 궁금한것이 생겨 여쭙고자 하는데 제가 워낙 허접해서 쪽지를 어떻게 보내는지 모르겠네요. 그래서 이렇게 댓글을 남깁니다. 궁금한 것이 무척 많습니다. ㅠ.ㅠ 즐거운 하루 되세요.

     ×  +
  4. BlogIcon Zet

    블로그 하단의 방명록으로 비밀질문을 남겨주시면 답변드리겠습니다. :)

     ×
  5. BlogIcon 구름군단

    이분 책 읽고 있는데... 술술 잘 읽혀요...ㅎㅎㅎㅎ

     ×  +
  6. BlogIcon Zet

    술술!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
  7. 노수환

    ㅇㄴㅇㄴ

     ×  +